2010년 11월 6일 토요일

[604일째] 모자에요

양은 냄비를 쓰고 좋아라하는 울아들,
아니 씌워놓고 좋아라하는 아빠!

댓글 없음:

댓글 쓰기